씨게이트, FMCI 글로벌 모빌리티&오토모티브 쇼케이스서 대용량 데이터 관리 솔루션 시연

재규어 I-페이스 자율주행 프로토타입 차량에 통합된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로 대량의 데이터를 엣지와 클라우드로 매끄럽게 이동할 수 있는 방법 시연
라이브 엣지 스토리지 및 데이터 전송 서비스, 최근 영국·유럽·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으로 확장 제공[1]

2021-11-10 10:42 출처: 씨게이트테크놀로지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0일 -- 데이터 스토리지 인프라 솔루션 분야에서 전 세계를 선도하는 씨게이트는 3일 아일랜드 섀논에서 열린 FMCI 쇼케이스 이벤트에서 새롭게 출시된 대용량 데이터 전송 및 저장 솔루션인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Lyve Mobile Array)’의 뛰어난 자율주행 데이터 이동 성능을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씨게이트는 퓨처 모빌리티 캠퍼스 아일랜드(Future Mobility Campus Ireland, 이후 FMCI)가 자율주행 프로토타입으로 변환한 재규어 I-페이스(Jaguar I PACE) 모델을 이용해 자율주행 시 발생하는 대량의 데이터를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를 통해 막힘없이 이동하는 모습을 성공적으로 시연했다. 96TB 용량의 씨게이트 스토리지 솔루션은 자율주행차량(Autonomous Vehicle, AV)에서 발생하는 대규모 데이터세트를 빠르고 안전하게 이동시켜 엣지와 클라우드에서 인공지능(AI) 및 머신러닝(ML) 과정을 거칠 수 있도록 한다.

스마트 시티의 개발은 안전하고 지속 가능하며, 연결된 모빌리티 생태계를 지향해야 한다. 지속 가능한 운송, 특히 CASE (Connected, Autonomous, Shared, and Electric) 차량의 혁신은 더욱더 효율적인 엔진 관리를 통해 배출량을 줄이고 교통 혼잡을 완화할 수 있다. 또한, 도로 교통 사망 사건 중 인적 과실로 일어나는 59%의 사고율[2]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효율적인 데이터 통찰력은 자동차 제조업체가 자율주행차량을 도로에 본격적으로 투입하기 전에 해결해야 할 주요 장애물 중 하나이다.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연구 차량은 매일 최대 150TB의 데이터를 생성하며, 이를 다시 중앙 AI 학습 시설로 전송해야 한다. 기업용 표준 기가비트급(최고 속도 1000Mbps)의 경우, 10대의 차량이 자료 전송 작업을 수행하는 데에 최대 150일이 소요된다. 따라서 자율주행차량으로 생성된 방대한 데이터 흐름을 관리하고 조정하려면 데이터만큼 유동적이고 지능적이며, 민첩한 데이터 솔루션이 필요하다.

FMCI에서 재규어 I-페이스 프로토타입은 실제 도로 주행 실험을 통해 커넥티드 도로나 스마트 교차로, 도로 위 인프라 등으로부터 데이터를 모으며 상호작용했다. 프로토타입 차량 트렁크에 장착된 씨게이트의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저장하고, 분석과 알고리즘 최적화를 할 수 있도록 데이터 액세스 가속화를 지원했다. 르노보(Renovo)의 인사이트 노드(Insight Node)로 구동되는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는 엔드 포인트에서 엣지 그리고 최종 코어 클라우드로 쉽게 데이터를 이동시킨다. 단일 어레이에서 96TB 용량의 HDD 또는 92TB 용량의 SSD와 최대 6GB/s의 전송 속도를 제공하는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는 자동 장치 잠금 및 산업 표준 AES 기반 하드웨어 암호화 기능 덕분에 대용량 데이터 세트를 간편하고 신속하며, 안전한 방식으로 전송할 수 있다. 군용 등급의 견고한 케이스는 극심한 추위나 더위와 같은 극한 조건에서도 지상, 항공 또는 선박을 통한 데이터 전송을 보호한다.

씨게이트 비즈니스 및 마케팅 부문 수석 부사장 제프 포치만(Jeff Fotchman)은 “자율주행차량은 데이터를 학습하고 결정을 내리기 위해 수많은 데이터를 학습해야 한다”며 “자율주행차량은 더 많은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할수록 더욱 똑똑한 차량이 될 수 있다. 이를 위해서는 결과적으로 데이터가 빠르고 안전하게 전송해야 하므로, 씨게이트의 라이브 모바일이 자율주행에 가장 적합한 데이터 솔루션”이라고 말했다.

FMCI 쇼케이스 이벤트에서 씨게이트와 FMCI 파트너사는 새로운 기술 시연뿐만 아니라 다양한 발표를 진행했다. 제프 포치만 수석 부사장은 기조 발표를 통해 자율주행차량과 같이 데이터를 대량으로 필요로 하는 AI 기술이 점점 더 중요해진 사회에서 대용량 데이터 전송 기술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존 코미칸(John Cormican) 섀논 아일랜드 재규어 랜드로버 (Shannon Ireland Jaguar Land Rover) 총괄은 “FMCI는 실제 환경에서 자율주행에 대해 더 많이 배울 좋은 기회”라며 “재규어 I-페이스 자율주행 프로토타입은 고급 운전자 지원 시스템부터 MaaS (Mobility-as-a-service) 소프트웨어에 이르기까지, 미래의 재규어 및 랜드로버 모델에 탑재할 차세대 기술 개발을 위해 자율 시스템에 대한 지식을 넓히는 데에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FMCI의 최고경영자(CEO)인 러셀 비커스(Russel Vickers)는 “FMCI는 세계에서 가장 획기적인 시설 중 하나로, 우리가 여기에서 수행하는 연구는 일반 도로에 자율주행차량을 투입하고 도로 안전성을 높이며, 혼잡을 줄이고 연비를 개선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자율주행차량을 현실에 한 걸음 더 가깝게 만드는 데 도움을 준 씨게이트를 비롯한 모든 파트너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1] 라이브 모바일 스토리지는 이번 분기에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스위스,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및 노르웨이의 고객 및 최종 사용자에게 제공되며 2022년에는 더 넓은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에도 제공될 예정이다.
[2] 영국 정부 통계자료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